태그 취소

  도감등록수 2469
notice 102 공지
thumbnail
  • 조회 수: 88
  • []
  • 담자균문(Basidiomycota) > 담자균아문(Agaricomycotina) > 주름버섯강(Agaricomycetes) > 구멍장이버섯목(Polyporales)
  • Laetiporus sulphureus (Bull.) Murr. > Laetiporus versisporus (Lloyd) Imaz.
  • 잔나비버섯과(Fomitopsidaceae)
  • 덕다리버섯속(Laetiporus)
  • 거대형. 부채꼴∼반원형, 공통의 밑동에서 다수의 갓이 나와 중첩된다. 선황색∼담홍색, 후에 탁한 흰색. 하면은 선황색. 구미의 것은 색깔에 차이가 있어 보인다.
    후막덕다리버섯과 동일종이라고 하였지만, 실제 채집을 해 보면 다른 버섯 종으로 보임

    후막덕다리버섯(Laetiporus versisporus (Lloyd) Imaz.)
    대형∼거대형. 수간에 다수 혹 모양 발생. 평평한 반원형, 부정형의 여러 개 덩어리 모양을 만든다. 선황색∼탁한 백색. 살은 흰색이다가 암갈색∼가루모양. 변색덕다리버섯이라고도 함. 이 버섯과 덕다리버섯이 동일종이라고 하므로 검토 필요하며, 형태가 너무 달라서 별도 개채를 하였다.
    자실체는 처음에 기주의 수간 위에 반구상의 혹 모양으로 발생하지만, 점차 혹모양의 덩어리가 증가되면서 생장을 한다. 흔히 여러 개의 평평한 반원형∼부정형 덩어리 모양 또는 부정형의 선반 모양 등의 갓이 발달하여 전체는 10∼20cm 정도에 달하는 덩어리 모양이 된다. 개개의 갓의 폭은 5∼15cm, 두께는 1∼4cm 정도. 표면은 선황색∼탁한 백색, 점차 탁한 갈색으로 변한다. 살은 어릴 때는 약간 탄력이 있지만, 점차 단단해 지면서, 부러지거나 깨지기 쉽다. 내부의 살은 처음에는 흰색이지만 점차 중심부에서 암갈색이 되고 가루 모양으로 변하게 된다. 그 가루는 후막포자인데 살이 가늘게 조각조각 갈라지는 것이다.
    포자는 후막포자가 주로 생성된다. 후막포자는 난형∼아구형. 평활, 황갈색, 5∼10×8∼10㎛. 갓의 하면은 갓과 같이 평활하기도 하지만, 때에 따라서는 얕은 관공이 형성되고 정상적인 포자를 형성하는 것도 있다.
    발생은 각종 활엽수의 썩은 부위나 죽은 나무에 나며 갈색부후를 일으킨다. 분포는 한국, 일본.
  • 자실체는 부채꼴∼반원형의 대형으로 공통의 밑동에서 다수의 갓이 퍼져 나와 중첩된다. 때로는 1 덩어리에 30cm 이상의 크기로 퍼지기도 한다. 개개의 갓은 폭 20cm 내외까지 달하며 두께는 2∼3cm 정도, 방사상으로 많은 골 모양이 된다. 색은 전형적인 선황색을 띠거나, 부분적으로 담홍색을 띠는 것도 있다. 후에 퇴색해서 탁한 흰색∼탁한 갈색이 된다. 살은 황색이나 건조되면 흰색이 된다. 처음에는 물기가 많고 유연하나 노숙되면 부서지기 쉽고, 말리면 부서지거나 분쇄되기 쉽다. 비린내 비슷한 불쾌한 냄새가 나는 경우도 있다. 식용하지 않는다.
    하면의 관공은 선황색∼황색. 관공은 길이 5mm 정도. 구멍은 원형이고 2∼4개/mm.
  • 포자는 아구형∼넓은 타원형. 평활, 투명, 거의 방울이 들어있다. 5∼6.5×3.5∼4.5㎛.
  • 선황색∼담홍색,
  • 연중내내
  • 연중내내 각종 활엽수의 썩은 부위, 죽은 나무나 가지, 그루터기 등에 난다. 재목의 갈색부후를 일으킨다.
  • 전 세계적.
  • 비식용
  • 이태수. 2016. 식용·약용·독버섯과 한국버섯 목록. 233pp. (재)한택식물원
    이태수. 2016. 인터넷. 한국의버섯(www.koreamushroom.kr)
thumbnail
  • 조회 수: 65
  • []
  • 담자균문(Basidiomycota) > 담자균아문(Agaricomycotina) > 주름버섯강(Agaricomycetes) > 구멍장이버섯목(Polyporales)
  • Laetiporus miniatus (Jungh.) Overeem 붉은덕다리버섯 > Laetiporus sulphureus var. miniatus (Jungh.) Imaz.
  • 잔나비버섯과(Fomitopsidaceae)
  • 덕다리버섯속(Laetiporus)
  • 거대형. 갓은 주홍∼주황색. 관공은 담홍색. 때로는 덕다리와 붉은 덕다리를 동일종으로 취급하기도 하였으나, 다른 종으로 밝혀졌다. 어릴 때 식용하며 맛은 보통.
  • 자실체 모양은 덕다리버섯과 매우 흡사하다. 부채꼴∼반원형의 대형으로 공통의 뿌리에서 다수의 갓이 퍼져 나와 중첩된다. 때로는 1 덩어리에 30cm 이상의 크기로 퍼진다. 개개의 갓은 폭 20cm 내외까지 달하며 두께는 2∼3cm 정도, 방사상으로 많은 골 모양이 된다. 색은 주홍∼주황색. 때로는 가장자리가 다소 연한 색∼허연색. 문지르면 바로 암적색으로 변색이 된다. 오래되거나 건조하면 퇴색해서 흰색∼탁한 흰색이 된다. 살은 허연색∼담홍색. 어릴 때 식용하며 맛은 보통. 덕다리가 흔히 비린내가 나고 삶은 버섯이 나무 씹는 맛과 유사한 반면, 이 버섯은 순한 버섯냄새가 나고 버섯 맛이 난다.
    하면의 관공은 허연색, 크림색, 또는 연한 황백색∼연한 황색. 가장자리 쪽은 담홍색 끼를 띠기도 한다.
  • 포자는 6~8×4~5㎛로 타원형.
  • 주홍∼주황색.
  • 연중내내
  • 연중내내 침엽수 또는 각종 활엽수의 썩은 부위, 죽은 나무나 가지, 그루터기 등에 난다. 재목의 갈색부후를 일으킨다.
  • 전 세계적.
  • 식용
  • 이태수. 2016. 식용·약용·독버섯과 한국버섯 목록. 233pp. (재)한택식물원
    이태수. 2016. 인터넷. 한국의버섯(www.koreamushroom.kr)
태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