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취소

  도감등록수 2469
notice 102 공지
thumbnail
  • 조회 수: 49
  • []
  • 담자균문(Basidiomycota) > 담자균아문(Agaricomycotina) > 주름버섯강(Agaricomycetes) > 사마귀버섯목(Thelephorales)
  • Sarcodon underwoodii Banker > Sarcodon murrillii Banker
  • 능이버섯과(Bankeraceae)
  • 능이버섯속(Sarcodon)
  • 중형. 개능이보다 작다. 갓은 암황갈색∼연한 적갈색(개능이 보다 연한 색) 인편. 자실층은 백색∼갈색. 2mm 정도의 무수한 침이 돌출. 노루털버섯아재비가 개칭됨. 개능이보다 작은 버섯임
  • 갓은 폭 4∼8cm의 소형∼중형. 둥근산형이다가 거의 평평해지며, 간혹 중앙에 배꼽모양 들어가기도 한다. 표면은 암황갈색∼연한 적갈색 인편이 방사상으로 찢어져 덮여 있다. 인편은 어릴 때는 평활하지만 후에 눌려 붙은 모양이 된다.
    자실층은 길이 1∼3mm 정도의 침이 무수히 돌출되어 있고, 끝이 뾰족하다. 처음에는 백색이다가 점차 회색을 띠며, 침의 끝은 갈색을 띤다.
    대는 4∼8cm(굵기 6∼10mm), 밑동쪽으로 강하게 굽어 있고, 갈색, 밑동은 허연색.
  • 포자는 구형. 연한 갈색. 혹 모양의 돌기가 다수 있다. 내부에 방울이 있다. 지름 6∼7.5×5.5∼6.5㎛.
  • 암황갈색∼연한 적갈색
  • 여름~가을
  • 여름∼가을. 활엽수 임내 토양
  • 한국, 북미.
  • 식용
  • 이태수. 2016. 식용·약용·독버섯과 한국버섯 목록. 233pp. (재)한택식물원
    이태수. 2016. 인터넷. 한국의버섯(www.koreamushroom.kr)
thumbnail
  • 조회 수: 59
  • []
  • 담자균문(Basidiomycota) > 담자균아문(Agaricomycotina) > 주름버섯강(Agaricomycetes) > 사마귀버섯목(Thelephorales)
  • Sarcodon scabrosus (Fr.) P. Karst.
  • 능이버섯과(Bankeraceae)
  • 능이버섯속(Sarcodon)
  • 중형∼대형. 갓은 연한 밤갈색∼계피색, 후에 흑갈색. 표면에 거스름모양의 인편. 자실층은 1∼10mm의 침상돌기 밀생. 능이보다 작다. 무늬노루털버섯이 개칭됨. 강원도지방에서는 개능이라고 함. 한국명은 개능이버섯으로 하고 속칭을 개능이로 하였음.
  • 갓은 5∼14cm 크기의 중형∼대형. 불규칙한 원형, 어릴 때는 얕은 둥근산형이다가 평평해지며 후에는 중앙이 약간 오목해 진다. 표면은 미모가 밀생하고 고랑모양으로 수없이 찢어져서 거스름모양의 인편이 되는데, 특히 중앙부에는 위로 솟은 인편이 되고 가장자리는 눌려 붙은 모양이 된다. 어릴 때는 연한 밤갈색∼계피갈색, 오래되면 흑갈색이 된다.
    자실층은 길이 1∼10mm 크기의 많은 침상돌기가 있다. 처음에는 허연색이나 곧 연한 분홍회색∼자갈색이 된다.
    대는 3∼10cm(굵기10∼20mm), 원주상으로 밑동이 가늘어 진다. 표면에는 작은 암색의 인편이 있고 속은 차 있다. 연한 분홍갈색∼암갈색이다. 살은 허연색. 밑동 쪽으로 회녹색 끼가 있다. 치밀하고 식용한다.
  • 포자는 아구형, 거친 결절이 돌출된다. 갈색, 7∼9×5.5∼7.5㎛.
  • 밤갈색∼계피색
  • 여름~가을
  • 여름∼가을. 주로 참나무류 등의 활엽수 임지에 때로는 침엽수 임내 지상에 단생 또는 군생. 드물다.
  • 한국, 일본, 유럽, 북미.
  • 식용
  • 이태수. 2016. 식용·약용·독버섯과 한국버섯 목록. 233pp. (재)한택식물원
    이태수. 2016. 인터넷. 한국의버섯(www.koreamushroom.kr)
thumbnail
  • 조회 수: 49
  • []
  • 담자균문(Basidiomycota) > 담자균아문(Agaricomycotina) > 주름버섯강(Agaricomycetes) > 사마귀버섯목(Thelephorales)
  • Sarcodon imbricatus (L.) P. Karst. > Sarcodon asparatus (Berk.) Sarcodon Ito (향버섯, 노루털버섯)
  • 능이버섯과(Bankeraceae)
  • 능이버섯속(Sarcodon)
  • 대형∼거대형. 갓은 중앙이 오목한 깔때기형. 붉은색을 띤 갈색∼암갈색, 각편이 밀생. 자실층은 자갈색∼암갈색, 침상돌기가 밀생. 향버섯, 노루털버섯은 동일종.
    <참고> 이 버섯은 한국말 버섯이름으로 능이버섯(또는 향버섯; S. asparatus)과 노루털버섯(S. imbricatus) 의 다른 이름이 있으며, 각각 다른 버섯으로 구분되어 왔다. 그러나 이 버섯을 indexfungorum에서 동일종으로 기록하고 있으며, 현재 전 세계적으로도 동일종으로 취급되고 있다.
    우리나라나 일본에서 나는 것은 오래된 것 중에는 다소 깊은 깔때기 모양이 되는 것이 많으나, 유럽의 것은 깔대기형이 드물다. 이는 지역적 특성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또 우리나라의 능이는 주로 참나무류 등 활엽수 임지에 나고 있으나, 유럽에서는 소나무 및 가문비 나무 등 침엽수 임지에 나고 있다고 기록되어 있다.
    이 버섯은 능이버섯이라는 우리말 이름이 있었지만 일본식 이름인 향버섯(コウタケ)이란 잘못된 이름으로 오래 쓰였는데, 능이버섯으로 쓰는 것이 맞다. 노루털버섯이란 이름으로도 사용되었는데, 능이버섯과 동일종이므로 능이로 써야 맞다. 능이로 쓸 수도 있다.
  • 갓은 10∼20(30)cm 크기의 대형∼거대형. 어릴 때는 얕은 둥근산형이다가 평평해지며 후에 중앙이 오목해지고, 오래되면 깊은 깔때기 형이 되기도 한다. 표면에는 거칠고 큰 각편(角片) 모양의 인편이 밀생. 바탕색은 붉은색을 띤 갈색∼암갈색이고 각편은 암갈색∼흑갈색으로 진하다.
    자실층은 길이 1∼10mm 크기의 많은 침상돌기가 있다. 처음에는 허연색이나 곧 자갈색∼암갈색이 된다. 심한 대에 내리붙음.
    대는 5∼8cm(굵기20∼30mm 밑쪽이 가늘어지거나 또는 부풀어 있으며, 속이 차 있거나 때로는 속이 비기도 한다. 살은 흰색이고 다소 단단하다. 식용한다.
  • 포자는 아구형, 거친 결절이 돌출된다. 갈색, 어떤 것은 방울이 있다. 6.5∼8×5∼6㎛.
  • 붉은색을 띤 갈색∼암갈색
  • 여름~가을
  • 여름∼가을. 참나무류 등 활엽수 임지에 흔히 열을 지어 난다. 유럽에서는 소나무 및 가문비나무 임내 지상에 나는 것으로 기록하고 있다.
  • 한국, 일본, 중국, 유럽, 북미
  • 식용
  • 이태수. 2016. 식용·약용·독버섯과 한국버섯 목록. 233pp. (재)한택식물원
    이태수. 2016. 인터넷. 한국의버섯(www.koreamushroom.kr)
태그 취소